산자락 밑이라 통행이 없을 줄 알았던 

 나의 생각이 공사하면서 보니  

등산객이 제법 많이 오가는것을 보고  

작업실앞에 꽃이랑  

 

상추,고추,토마토를 사서 심었다. 

 

오고가는 사람들이 다들 인사를 건내온다. 

이쁜꽃 심어놓아서 지나가는길이 행복하시다고 

 

괜히 기분이 좋아진다 

 

그런데 요며칠 날씨가 이상스럽다. 

바람이 너무 심하게 불어서  

작고 약하기만한 식물이 안스럽게 보인다 ㅠㅠ 

 

    

          

 

                                                                  
               





 

 




 

Posted by 로하스